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선장님말씀이걸작 #멸치는색으로팔아묵는다
#은100% #같은은빛멸치

우리 모두가 21세기에 살고 있는디
흑산도 사람들도 그렇게 느끼는 건지 모르것네요

얘기 좀 들어 보세요~~😭

지난 주 내내 주의보로 배가 끊겼다가
금요일부터 날씨가 풀려 앞 바다는 배가 다녔고
먼바다인 흑산도도 토요일이나 일요일에는 화물선이 다닐 수 있는 날씨였는데
흑산도의 화물을 책임지던 드림호가 똭 고장이 나서 수리 들어가 불고
대타로 항로페리가 부랴부랴 흑산도로 갔는데
오늘부터 또 바람이 불어서 못 나온데요.😭😭

아고 정말 ;~÷(×(;~;*@^@%~*÷()@♡

목요일이나 배가 뜰거라는데
금요일에 택배를 다 보낼 수 있을지 모르겠어요.
안 그럼 삼일절 끼어서 다음 주 화요일에 발송해야 하는데
속이 터져 부네요.

제가 아무리 발버둥을 쳐 봐도 자연 앞에서는 방도가 없어요.😣


#꼭반드시필히 #냉동보관


그래서
결론은
이제나
저제나
마시고
보내믄
보낸갑다~~~ 해 주시믄 서로 속이 편할 것 같어요.😅


멸치는 끝내 줍니다.
선장님 말씀이 걸작이지요.
멸치는 색으로 팔아 묵는다
햐~~
그래서 제가 그랬었죠?
은 100% 같은 은빛이라구요.


●흑산도 멸치(가이리) 1.5kg 35,000원
(보유하고 있는 물량까지만 위 가격입니다.)


멸치에서 기름이 나오기 때문에 꼭 냉동보관을 해야
은빛을 유지 할 수 있어요.
냉동보관 해도 시간이 지나면 색이 좀 변하긴 해요.
(먹는데 지장은 없지만, 값어치가 떨어지는 거죠)
멸치를 미리 받아 놓지 않은 이유도
저희 섬내음 냉동 시설이 비좁아서 였어요.


멸치 크기는
마트 가보니까 소멸치 크기만 하거나 더 크거나 그렇네요.
똥 따내지 않아도 될 크기에요.
따내려면 딸 수도 있을 크기구요.


이 가격으로 한정수량이라 쇼핑몰에 안 올리구요.
문자 주문하신 분들도 많아서 재고량 관리가 어려워요.
묶음 가능한 먹거리 묶음 가능해요.
묶음 할 먹거리 쇼핑몰에서 주문하시고 멸치 대금은 입금 해 주시면 돼요.


소포장 해서 판다고 해서
돈 좀 벌으라고 싸게 줬더니
박스당 가격을 그렇게 낮게 받으믄 안된다고 하십니다.😭😭
#그래서_보유분_이후에는_가격이_인상_됩니다.


<지난 글>
#흑산도은빛멸치 태클이 들어 왔어요.😭

다름이 아니고요.
멸치 잡아 주시는 선장님댁에서
섬내음 판매가가 너무 낮다고요.😂

선장님 댁에서 다른 곳에 공급하는 가격이랑
섬내음에서 판매하는 가격이 같아불믄 안된다고 허시네요.
그럴라믄 섬내음에서 몽땅 가져다가 팔어라구요.
그건 쫌🤪
그 놈을 다 가져다가 팔만한 능력이 된다믄야 저도 좋것지만~~ 으짜까요?

이 선장님댁 멸치를 팔라믄 가격을 올려야 할 판인디
모두 힘을 합쳐 으쌰으쌰 한다고 될 일도 아니고요.😁


흑산도에서 멸치를 잡는 댁이 몇 집 되는데
이 선장님네 멸치가 제일 질이 좋고, 맛나다고
동생이 소개 해 줬거든요.
손질을 참 잘 하신다고 하네요.

그렇다보니 선장님댁의 자존심이 걸린 문젠가 봐요.😊
자부심을 갖고 하시는데 제 맘대로 하믄 안되는 것은 맞는데
제 나름대로는 이 정도면 나도 소비자도 좋다~~ 할 적정 가격이라 생각했는디😭 상도를 거스르믄 안된다고 마구 혼내셔서😊

소포장 해서 판다고 해서
돈 좀 벌으라고 싸게 줬더니
박스당 가격을 그렇게 낮게 받으믄 안된다고 하십니다.😭😭


쉬운 일이 없어요.
그렇다고 멸치 잡으러 갈 수도 없고
몇해 전에 육젓(새우젓) 가격 너무 낮게 판다고
대뜸 전화 하셔서 마구 퍼 부으시고 끊던 젓갈상회 사장님 생각 나네요.😁
인터넷이란 오픈 된 공간이라 감추고 으짜고 할 수가 없어요~


그래서 당분간은 멸치는 소포장 안하려구요.
박스로 굉장히 잘 나가네요.😁😁
소포장 할라믄 군청 일도 봐야한디 군청 갈 시간이 없어요.
개인적인 일까지 겹쳐서요.

판매가는 좀 더 협의 해 볼게요.
일단 제가 확보 해 놓은 것까지는 이 가격에 판매 합니다.

●흑산도 멸치(가이리) 1.5kg 35,000원
(보유하고 있는 물량까지만 위 가격입니다.)


지금 현재 물건이 흑산도에서 다 나오질 못하고 있어요.
주의보 때문에요.
이미 대금 정산은 해 놓은거라 배 뜰 때 물건은 보내 주시기로 했어요.
냉동고 공간이 부족해서요.
다음 주에 일부 나올 것 같아요.

필요하신 분들은 얼른 얼른 선점 하세요.


멸치 크기는 마트에서 파는 멸치들 중에
다른 업체의 소멸치 크기와 같기도 하고
또 다른 업체의 소짜리 보다는 쬐끔 크기도 하고 그렇네요.
제가 봤을 때는 딱 좋은 크기인거 같아요.
정현이도 그냥 집어 먹고 그래요.
부담없는 크기입니다.

박스채 판매하는 것은 법적으로 문제가 안돼서
요청에 의해 우선 먼저 올려 봅니다.
꽤 많은 양이고, 꽤 저렴한 가격이에요.
은 100% 같은 은빛 멸치고, 흑산도 멸치 잖아요.


#흑산도자연산미역
너무 길어서 포장지 구하기가 어려워서 늦어지네요.



💳섬내음 쇼핑몰 http://섬내음.한국
💳네이버 스토어 https://m.smartstore.naver.com/sumsalt



☎️ 전화주문 010-4127-6952 (섬내음 정영숙)
➡ 계좌번호 635011-51-114381 (농협/정영숙)

❤섬내음 주문 가능 먹거리 2021년 2월 8일 현재

●재래곱창돌김 1톳 29,000원
●들깨가루 250g 16,000원
●쪄서말린 생강 40g 13,500원
●생강조청 320g 24,000원
●작두콩깍지차 90g 13,000원
●야생 건도라지 100g 0원(품절)
●밥톳 200g 10,000원
●밥다시마 250g 10,000원
●천연발효흑초
현미식초 420mL 13,000원
함초식초 420mL 14,500원
●검정보리쌀 5kg 20,000원 / 450g 4,500원
●쌀귀리 3kg 20,000원 / 400g 6,000원
●늘보리쌀 5kg 0원/ 450g 0원(품절)
●쪄서만든 미숫가루(11곡 700g) 12,000원
●쪄서만든 미숫가루(검정 400g) 13,500원
●쪄서만든 미숫가루(귀리 700g) 15,000원
●쪄서 볶은 서리태(속청) 가루 350g 17,000원
●야생 야관문환 250g 25,000원
●자연산 함초환 260g 19,000원
●흑임자 가루 250g 9,000원
●흑임자죽 380g 10,000원
●저염 집된장 900g 18,000원
●집간장 420mL 9,000원
●황매실액기스(3년 숙성) 450mL 10,000원
●20일 발효숙성 #저염 함초소금
굵은소금 500g 10,000원 /1kg 18,000원
가는소금 500g 11,000원 /1kg 20,000원
●7년 묵힌 고급탈수천일염
1kg 5,000원
2.5kg 11,000원
4kg 16,000원

<여기까지 3만원 이하 택배비 3,000원>

●숙성 암칡즙 120mL 50봉 40,000원
●연평도 알배기 통꽃게
5kg 210,000원(22~24마리
●연평도 알배기 통꽃게
알뜰형 10kg 290,000원(60~70마리

●6년 묵힌 천일염(택배비 포함)
10kg 18,000원
20kg 32,000원

●2년 묵힌 천일염(택배비 포함)
20kg 26,000원

●진한 도라지 배즙 100mL 50봉 38,000원
●자연산 대하 2kg 190,000원(20~21미)

●급냉 빙장 왕새우(택배비 포함)
○kg당 27~30미
ㅡ1kg 30,000원
ㅡ2kg 55,000원

○kg당 31~35미
ㅡ1kg 29,000원
ㅡ2kg 52,000원

●흑산도 반건조 우럭(택배비 포함)
2kg 6만원(6~7마리)
4kg 11만원(9~13마리)

●흑산도 전복 1kg(택배비 포함)
7미 9만원(품절)
8 미 8만원(품절)
9~10미 7만원
11~13미 6만원
14~18미 5만원
19~25미 4만원(2kg부터 가능)

○흑산홍어 싯가(바코드 있는 정품)

○국산 대청도 홍어 암치
●중(2kg) 150,000원
●소(1.2kg) 95


사업자 정보 표시
섬내음 | 정영숙 | (염전)전남 신안군 도초면 외남리 563-7염/(제조시설)전남 무안군 삼향읍 지산리 356-11 | 사업자 등록번호 : 411-11-67978 | TEL : 010-4127-6952 | Mail : sumsalt@naver.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06-전남무안-0039호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Posted by 섬내음 소금장수 섬내음 소금장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