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다시 설 인사 드립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부랴부랴 전날 저녁 짐을 챙겨, 연휴 전 날인 16일 첫 배를 타고 도초로 향했습니다.

이번 설은 시어머니가 병원에 계시는 관계로 저희 가족 셋(남편, 저, 아이)만 시골집에서 명절을 보냈네요.

 

시댁이 도초에서 모텔을 운영하기 때문에 집을 비워 둘 수가 없어서...저희 가족은 집을 지켰다고 해야 겠네요~ ^^;

 

이른 아침 6시 이른 귀경길이라 그런지 목포 여객선 터미널은 한산 했습니다.

반대로 북항 선착장은 섬으로 들어가려는 차량들이 길게 줄을 늘어서 있다는 전갈을 받았는데 말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객선 터미널 옆 해안가의 무료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한장 찰칵 해 봤습니다.
작년엔가 어시장 주변의 해안가를 새로 정비해 도로도 넓히고, 주변 경관도 깨끗하게 재 정비하고, 무료 주차장도 넓어 졌답니다.
 
희미하게 보이는 현수막엔 연휴부터 밀려드는 귀경 차량들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 각 섬 방면으로 안내하는 문구가 씌어져 있네요.
 
 
여객선 터미널을 새로 짓는 공사가 한창이었는데, 어느새 완공이 되어 이번 설은 새로운 여객선 터미널을 이용해 봤네요.
 
이번에 완공된 여객선 터미널은 지상 4층으로 쾌속선 모양을 하고 있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출처 : 목포 연합뉴스>
 
다음에 이곳저곳 샅샅이 사진을 찍어 혹 이용하시는데 불편함이 없으시도록 자세히 알려 드릴께요.
 
 
근 10 여일간 남정네 들만 있던 집안이 온전 할 리가 없겠죠.
아침 밥을 해서 먹자마자 안방과 부엌, 냉장고까지 이곳저곳 들쑤셔 털어내고...쓸어내고...닦아내고...그리 다 하고 나니 저녁 6시 되기 5분 전 이드라구요.
 
오메오메~
을마나 뻐치던지...등짝도 아프고, 팔뚝도 풀려서 힘이 하나도 없고...
그렇게 그날 저녁 완전 죽어 지냈네요.
 
저는 친정도 도초거든요.
그날 저녁 늦게사 친정에 들렀더니 친정 부모님은 명절 닥치기 전에 시금치를 해 놓으신다고 일당 주고 사람들을 데려와 시금치를 다듬고 계시드라구요.
 
비도 내리고 추운데 넓다란 창고에 전등 하나 켜 놓고 시금치를 다듬고 계시는 모습이 얼마나 안스럽던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른 동네에서 일을 오신 할머니들도...자식들이 안다면 얼마나 맘이 좋지 않을까?하는 생각이 들었네요.
그날 밤 늦게까지도 다 끝내지 못해 다음 날 까지 해야 하신다 드라구요.
 
새벽 5시 40분에 일찍이 친정 아부지가 경운기로 할머니들을 모시러 가신다는데...
비도 내리고 해서 저와 남편이 일찌거니 일어나 차로 모셔다 드렸네요.
 
요즘 시골에서 할머니들에게는 그만한 벌이가 없기 때문에 명절 연휴도 반납하시고, 그리 하시겠다고 하셨다네요.
 
다음날엔 친정 엄마가 두부를 하신다고 하여 간수를 떠 가서 두부 만드는 걸 도와 드리고...
설날엔 큰댁에 새배 드리러 갔다가 성묘도 다녀 오구요.
마지막 날엔 또 일주일 동안 두 남정네들의 끼니를 위해 이런저런 반찬도 해 놓고...
아무튼 어찌저찌 하다보니 컴터 앞에 오래 앉아 있을 시간이 없어서 설 인사도 못 드렸답니다.
이해해 주실거죠~ ^^;
 
암튼 설 연휴 내내 혓바늘이 돋았다...사라졌다를 반복하더니만...다행히도 몸살은 나지 않았네요.
 
이곳저곳 몇군데 사진을 찍어 왔는데 그건 나중에 다시 올릴께요.
 
이번 설 젤로 아쉬운 것이 물론 모든 가족이 모이지 못했다는 것도 있지만, 제 개인적으로는 새뱃돈을 못 받았다는 겁니다~ ㅎ
 
시어머니의 건강이 좋아지셔서 모두가 제 자리로 다시 돌아 갔으면 하는 커다란 바램입니다.

 

 

※ 내용 및 이미지 무단 복제 및 도용은 원치 않습니다.  스크랩은 가능합니다.

Posted by 소금장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

신안군 도초도에 여행을 가시기 위해서는 목포여객선터미널과 목포 북항에서 도초도 오시는 배를 타셔야 합니다.[교통/숙박] 메뉴의 '신안군 도초도를 찾아오시는 방법 ^^'을 읽어 보신 후 목포여객선터미널 또는 목포 북항에서 아래 시간에 맞추어 배를 타시면 됩니다.

목포여객선터미널에서 쾌속선을 타실 경우 도초도는 홍도가는 중간 귀항지 이므로 중간에 내리셔야 합니다.
내릴 때 쯤 배에서 방송 해 줄겁니다.

<목포여객선터미널>

도초 →
목포

<일반 차도선>

선박명 : 대흥페리3,7호
운행시간 : 07시 00분 / 09시 50분 / 15시 50분
소요시간 : 2시간 40분
요금 : 7,200 원


선박명 : 섬사랑 6호
운행시간 : 9시
소요시간 : 2시간
요금 : 7,200원

<쾌속선>
선박명 : 뉴동양골드, 남해퀸, 남해스타, 남해프린스
운행시간 : 11시 50분 / 17시 30분
소요시간 : 50분
요금 : 14,900 원

목포 → 도초

<일반 차도선>

선박명 : 대흥페리3,7호
운행시간 : 07시 00분  / 13시 00분 / 15시 00분
소요시간 : 2시간 40분
요금 : 7,200 원


선박명 : 섬사랑 6호
운행시간 : 12시 10분
소요시간 : 2시간
요금 : 7,200원


<쾌속선>

선박명 : 뉴동양골드, 남해퀸, 남해스타, 남해프린스
운행시간 : 07시 50분 / 08시 00분(짝수일) / 13시 00분
소요시간 : 50분
요금 : 14,900 원


※ 쾌속선은 도초도와 비금도에 번갈아 가며 접안하므로 자세히 확인 하시기 바랍니다.


짝수달에는 오전엔 비금에 접안하고, 오후엔 도초에 접안 합니다.
홀수달에는 오전엔 도초에 접안하고, 오후엔 비금에 접안합니다.

도초에서 목포로 나갈때에도 마찬가지 입니다.

1월, 3월, 5월, 7월, 9월, 11월 - 오전 : 도초 / 오후 : 비금
2월, 4월, 6월, 8월, 10월, 12월 - 오전 : 비금 / 오후 : 도초

- 문의 : 남해고속(061-244-9915), 동양고속(243-2111), 대흥상사(244-0005)
- 차도선 차량승선시 : 차량요금 32,000원(승용차)
- 2006. 7. 21∼8. 15까지 하계휴가철 특별수송기간으로 현요금의 10% 할증됩니다 .


<목포 북항 터미널>


목포 → 도초


<도초농협 철부도선>

운행시간 : 6시 / 11시 /오후 4시 30분

소요시간 : 1시간 50분

차량요금 : 승용차(1톤차량포함) = 30,000원(편도) / 60,000원(왕복)
자동 화물비 : 3,000원

※ 운전자 외에 나머지 탑승객들은 1인당 5,000원 입니다.


도초 → 목포


<도초농협 철부도선>

운행시간 : 8시 30분 / 오후 2시 / 오후 6시 30분

소요시간 : 1시간 50분

차량요금 : 승용차(1톤차량포함) = 30,000원(편도) / 60,000원(왕복)

※ 운전자 외에 나머지 탑승객들은 1인당 5,000원 입니다.


※ 운항시간은 기상여건 및 차량증가 또는 여름 휴가철 및 명절에는 시간이 변경될 수 있으므로 반드시 도초농협 철부선 사무실로 문의 해 보시기 바랍니다.

※ 계절에 따라 배 시간이 자주 바뀝니다.

출발하시기 전에 반드시 전화로 문의 해 보시기 바랍니다.

(도초 농협 철부선 사무실 : 011-604-2034 /


※ 내용 및 이미지 무단 복제 및 도용은 원치 않습니다.  스크랩은 감사합니다 ^^*

Posted by 소금장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