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많이 기다리셨죠?

오늘부터 탈수 천일염 포장 작업하고 있습니다.

20일 부터 판매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장마 전 생산된 천일염은

질도 좀 떨어지고,

달달한 맛이 나지 않기 때문에,

 

거래처 식당들과 많은 이웃님들께서

소금 달라고 아우성 이셨는데도,

장마가 끝나기만을 기다렸습니다.

 

장마가 끝나고

낮과 밤의 기온차가 덜한 때

생산한 천일염을 공급 해 드리기 위해

 

주변의 유혹들을 뿌리치고

꿋꿋이 참고 기다렸습니다. ^..^

 

 

 

좀 죄송스런 점은,

본의 아니게 처음 약속과 달리

친정 아부지께서 갑자기 돌아가시어

약속 드렸던 날 보다 20여일 정도 늦어 졌습니다.

 

죄송하게 생각하구요.

이해해 주실거라 믿습니다~~ ^^*

 

 

다행히도,

장마가 끝난 후 부터는

햇빛이 기똥차게 내리쬐어 주어

기대 이상으로 좋은 천일염이 생산되었습니다.

 

기대 해 주시구요.

판매 시작되는 20일 전체 문자 드리구요.

쇼핑몰과 블로그, 사이트에도 올리겠습니다.

 

 

 

 

 

 

소금창고에서 간수를 좀더 뺀 후에

어제 소금을 들여 왔습니다.

 

광복절인데도 남편도 성현이도 쉬지 못하고,

나와서 같이 일손을 도왔네요.

 

이 작업을 하기 위해

남편은 광복절 전날에도

남동생과 함께 밤 12시까지 작업을 하고,

또 광복절날 소금을 들여오기 위해,

새벽 4시 30분부터 나머지 작업을 하여,

오후에 소금을 들이게 되었네요.

 

 

 

 

 

 

하늘이 꾸물꾸물하여

금방이라도 비가 내릴 기세였었는데,

다행히도 다 마무리 할 때까지

비가 내리지 않드라구요. ㅎㅎ

 

 

매년 그렇긴 했지만

올해도 우리집 남정네들 덕 많이 봤습니다. ㅎㅎㅎ

 

다들 덩치도 소 만해서~

참 쓸만 했습니다. ㅋㅋ

 

 

 

땀을 비오듯 흘리고 난 후엔,

감자탕으로 저녁 식사를 했네요.

 

근디 정신없이 먹느라

정작 감자탕이 담겨져 있는 사진은 못 찍고 ㅋ

밥 볶은 사진만 남겼네요~~~

Posted by 소금장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