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침 일찌기 시댁에 전화를 드렸더니,

어버이 날 행사에 가실 준비를 하신다며 들떠 계시더라구요.

 

친정집에 전화를 드렸더니,

친정 아부지는 힘드시다며 댁에 계셨고,

친정 엄마는 어버이 날 행사에 가셨다고 하셨습니다.

 

친정 엄마께 전화를 드렸습니다.

엄마는 건성으로 대답하시며,

저녁에 다시 전화하자시며,

얼렁 끊자고 하셨습니다. ㅜㅜ ㅎㅎ

 

근데 그 이유를 알았습니다. ㅎㅎ

 

 

엄마는 단원들과 함께 장구치며 뛰실 준비를 하고 계셨던 겁니다. ㅎㅎㅎ

 

 

(엄마를 못 찾겄습니다. ㅜㅜ)

 

 

점심때 쯤,

친정 엄마한테서 문자가 왔습니다.

 

'누가 택배 보냈데'

 

답문자를 보내고 뭘 여쭤봤는데,

한참이 지나도 답변이 없습니다. ㅜㅜ

 

근데 그 이유를 알았습니다. ㅎㅎ

 

 

엄마는 팔씨름을 하고 계셨던 겁니다. ㅎㅎㅎ

 

 

 

 

(연두색 잠바가 울 엄니ㅎㅎ) 

 

 

 

결과가 어떻게 되었는지

문자를 드려도 답변이 없습니다. ㅎㅎ

 

울 엄마는 또 뭘하고 계실까요? ㅋㅋㅋ

 

힘 쓰시는 광경을 보아하니

상품으로 대단한 것이 걸린 듯 합니다. ㅎㅎ

 

엄마 팟팅~!!

 

 

 

 

요것이 몽땅 다 오늘 걸린 상품과 경품들이랍니다. ^^

 

 

 

 

어르신들의 에어로빅 감상하게요~~^^

 

 

Posted by 소금장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