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지난 해 말 소금장수네 친정 섬 시금치 1탄을 게눈 감추듯(?) 끝내고...
'이뿌고 좋은 넘들이 새로 나올 것'이라는 가정하에 정월 대보름 쯤으로 2탄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씀드렸었는데,
설 지나고서 부터 계속 문의를 주시는 분들이 많으셨어요. (정말 감사합니다 ^^)

그런데,
죄송하게도 계획했던 섬 시금치 2탄은 수포로 돌아가 버렸습니다.

예년 같으면 설 지나고 이때 쯤이면 이뿌고 좋은 시금치들이 새로 나왔었는데,
으째 이번에는 새로 돋아나오는 것 마저도 힘드나 봅니다...


실은 잘 올라오고 있었는데,
작년보다 눈도 많이 내리고 많이 추워지는 바람에 한동안 생장이 멈췄었어요.

구정 때 까지만 해도;
친정 엄마께서는 좀만 더 두고 보자,
친정 아부지께서는 텍도 없당께... 그러셨는데....
친정 아부지 말씀이 맞았네요.

구정 지나고 갑자기 따뜻해 지니, 잘 자랄 줄 알았는데...
추웠다가 확~ 따뜻해지니 오히려 시금치 이파리의 가장자리가 꼬실라져(말라 버림) 버린다네요.

친정 엄마께서 어제 최종적(^^)으로 문자를 보내 오셨어요.
(시금치안졶다엇다해라) ㅎㅎ
 근데 요....↑(졶)이라는 글자는 첨 보네요 ^..^;;

기다리고 계셨던 분들에겐 본의 아니게 죄송하게 되었습니다.
소금장수네 친정 섬 시금치는 돌아오는 겨울을 기약해야 할거 같아요.



밭에서 시금치를 따 오셔서 창고에서 다듬고 계시는 중이세요.
울 아부지 애마도 든든하니 곁에 두시고 앉아 계시네요.

하루죙일 저렇게 쪼그리고 앉아 계시면 다리랑 허리랑 등도 엄청 아프실텐디...



울 엄니 뒤쪽으로 비닐에 덮어진 노란 바구니 보이시죠?
다듬어 놓은 시금치 얼지 말라고 비닐로 덮어 놓으셨어요.
설에 엄청 추웠잖아요~~~ ^^

저 시금치는 가락동 시장이나 구리, 인천 등지의 상회로 보내지는 시금치 랍니다.

맛은 달달하니 변함이 없는데,
생긴 모냥이 영~~~ ^^



돌아오는 겨울을 기약하면서......소금장수 였습니당 ^^*
사업자 정보 표시
섬내음 | 정영숙 | (염전)전남 신안군 도초면 외남리 563-7염/(제조시설)전남 무안군 삼향읍 지산리 356-11 | 사업자 등록번호 : 411-11-67978 | TEL : 010-4127-6952 | Mail : sumsalt@naver.com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06-전남무안-0039호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Posted by 섬내음 소금장수 소금장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임석분 2010.03.01 2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금님! 안녕하세요?
    여러가지로 바빠 못와봐서 오늘은 궁금해 와봤더니 에그
    부모님들 애써 농사지으신것 어찌하나요?
    고생하신 보람도 없이 .....
    기대한 시금치는 못먹었지만 어르신들께서 고생한 보람이 없으셔서
    마음이 아프네요.
    소금님! 잘지내세요.

  2. 임석분 2010.03.03 1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 더분에 잘 보냈습니다.
    소금님도 잘 보내셨는지요?
    언제나 좋은건 새나 짐승들이 먼저 알잖아요.
    좋은건 알아가지고...

    잣도 청솔무라는 다람쥐 비슷한 애가 반은 먹고
    나머지가 수확된답니다.
    겨울을 기약하고

    봄의 전령인 매화꽃 향기를(달콤해요) 보내드릴께요.~~~
    건강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