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지난 주말에 남편하고 의형제를 봤네요.
영화를 자주 보는 편도 아니고, 정말 보고싶다...라는 생각이 드는 영화가 나오면 보거든요. 

주로 외국 영화만 봤는데,
라디오 프로에서 영화 의형제에 대한 줄거리를 짤막하게 얘기 하는 걸 들었는데 볼만하다 싶은 생각이 들어서... 

영화 시작부터 끝까지 잠시도 지루하단 생각을 할 수 없을 정도로 재밌게 봤네요.
송강호씨 정말 연기 잘한다는 생각이 들드라구요.
강동원씨도 그 역할을 참 잘 소화 해 내는거 같다는 생각이 들었구요. 

실은 송강호씨야 워낙에 연기를 잘해서...참 잘한다...라는 생각이 들었지만...
강동원씨는 강하지 않은 인상이어서 의형제에서 맡은 역할이 어울릴까?라고 생각했었는데,
정말 잘 소화 해 내드라구요~~ 

모처럼 재밌는 한국 영화 봤습니다.

 


Posted by 소금장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mummy 2010.02.09 18: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동원이 조금씩 작품보는 눈이 좋아지는가 싶네요...
    아님 강동원씨 메니저일수도 있겠지만요...

    • BlogIcon 소금장수 2010.02.10 09: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런가요~? ^^
      저는 잘은 모르지만, 그녀를 믿지 마세요...나 전우치에서 연기 잘한다...라는 느낌은 받지 못했었거든요~ ㅎㅎ

      근데 이번에 의형제에서는 달랐어요~ ^^